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갑자기 쏟아지네”

갑작스러운 소나기가 내린 30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한 시민이 경찰관이 쓴 우산 밑에서 비를 피하고 있다.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