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메뉴 보기 검색

한국, 가나에 0-2로 뒤진 채 전반전 마쳐

전반 24분 모하메드 살리수, 34분 모하메드 쿠두스에게 연속골 허용
28일(현지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가나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가나 미드필더 모하메드 쿠두스가 추가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알 라이얀=로이터연합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득점 없이 가나에 2골을 내준 채 전반전을 마쳤다.

 

한국은 28일(현지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가나와의 경기에서 전반 24분 모하메드 살리수(23·사우스햄튼), 전반 34분 모하메드 쿠두스(22·아약스)에게 연속골을 허용했다.

 

한국은 경기 초반 빠른 패스와 효율적 압박을 통해 코너킥 5개를 얻어내는 등 가나를 압도했다. 

 

그러나 전반 24분 프리킥 상황에서 일격을 당했다. 

 

왼쪽 터치라인 부근에서 조던 아이유(31·크리스탈 팰리스)가 올린 프리킥을 문전 혼전 상황에서 모하메드 살리수가 왼발 터닝슛으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 순간 비디오 보조심판(VAR)이 안드레 아이유(33·알 사드)의 팔에 공이 맞았는지 여부를 판독했지만, 심판진은 이내 골을 인정했다.

 

한국은 10분 뒤인 전반 34분 조던 아이유가 올린 크로스를 모하메드 쿠두스가 방향만 살짝 바꾸는 헤딩슛을 막지 못하며 추가골도 허용했다.

 

현재 스코어 대한민국 0 - 2 가나.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추천뉴스